세상에서 가장 위대했던 도서관 이야기

세상에서 가장 위대했던 도서관 이야기

제목 : 세상에서 가장 위대했던 도서관 이야기
분류 :
작자 : 미상
퀘스트 : 서대륙 인물열전 - '장기연체자 로이스터경'에서 얻을 수 있다.


내용

옛날하고도 먼 옛날, 아주 먼 대륙에는 위대한 도서관이 있었다.
그 도서관에는 세상의 모든 두루마리와 책이 모여 있었다. 과거의 모든 역사서와 미래에 대한 예언서까지 빼곡히 꽂혀 있었다.
대륙에서 가장 위대한 학자들이 모여 학생들을 가르쳤고, 각지의 동물과 식물, 광물의 표본이 보관되었다.
도서관에 세상의 모든 지식이 모인 것만 같았다.
그럼에도 도서관에 보관되지 않은, 보관될 수 없는 지식이 있을 것으로 생각한 학생들이 있었다. 그리고 어느 날, 열두 사람이 세상의 근원을 직접 찾기 위해 도서관을 떠났다. 그들의 이름은 에안나, 키프로사, 아란제브, 아란제비아, 진, 타양, 올로, 이녹, 멜리사라, 나이마, 오키드나, 그리고 루키우스라고 했다.
도서관을 떠난 사람들은 원정대를 만들어 먼 길을 갔다. 세상을 삼킬 듯한 폭포를 지나고 날개 없이는 누구도 넘지 못한 산을 넘었다. 무서운 괴물을 만나고 친구의 슬픈 죽음도 보았다. 마침내, 세계의 배꼽에 이르렀다.
세계의 탯줄을 타고 내려간 사람들은 누구도 상상해 보지 못한 아름다운 정원을 보았다. 그곳에는...

이 문서는 총 4번 편집 되었으며, 1명이 편집에 참여하였습니다.

최종편집자 : 도치 @오키드나 | 50레벨 | 그림자 유랑가 | 엘프 (2013-08-02)
우수편집자 : 쫄복5152 @다후타 | 55레벨 | 흑마술사 | 엘프
신고하기